라이프로그


내가 자라난 곳 by meongseog

2009. 멍석작 / 고향 (종이에 수묵, 담채) 

 

 

 

내가 자라난 곳


"그 곳은 우리가 자라난 곳이야."  벤이 말했다.
"냄새나고 지저분한, 가지 말았어야 할 장소지. 하지만

우리는 거기서 우리 자신이 되는 법을 배웠어. 거긴 우리의 고향이야"
그의 말을 들으면서 나는 벤이, 지금 세상에서
가장 심오한 진리 중 하나를 말하고
있음을 깨달았다.


- 브루스 파일러의《아빠가 선물한 여섯 아빠》중에서

 

글출처;화실전

 

 

자신이 나고 자란 곳이 어떠한 곳이든간에 그곳엔 아름다운

추억과 사랑과 꿈이 있었기에 무엇보다 중요한 진리가 아닐까. 고향은 그런 곳이다.

-멍석-

 

 

 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